회원 등급 조절 안내 (2015년 5월)

TEAM Nalchis
이동: 둘러보기, 검색

작년 12월 네이버카페로 이사해오면서 고민했던 문제들 중 하나는 <회원 등급>에 관한 것이었습니다. 타 카페 활동을 한번이라도 해보신 분들은 아시겠지만, 인터넷 상의 커뮤니티에는 한동안 잘 활동하다가 유령회원이 되는 경우가 부지기수이고 꾸준히 활동하는 인원은 소수에 불과합니다. 날치스 운영진도 이런 부분에 대해 당연히 고민을 했었지요. '정회원의 정의를 어떻게 내릴것인가?' '활동하지 않은 채 몇 달이고 몇 년이 지나도 계속 정회원 등급을 유지시켜줘야 하겠는가?' 에 대해서 말입니다. 이런 고민에 대해 <그럴 수는 없다>는 결론을 내렸습니다. 그렇면 어떻게 할 것인가? 라는 과제가 다시 생겨났구요. 다시 고민 끝에 다음과 같은 방침을 세우게 됩니다.

"연초에 한 번 정도 모든 회원의 등급을 기본 등급(=일반 회원이 되겠죠?)으로 낮춘 후, 활동을 계속 이어가는 사람에 한해 다시 정회원으로 올리자!"

누구든지 일단 일반회원으로 내려가고 거기서부터 다시 올라가는 방식이기 때문에 활동 없는 자를 강등시키는 방식보다는 훨씬 낫다고 판단을 했습니다. 사실 기존 정회원을 어떠한 이유를 들어서 그 자격을 박탈하는 것은 아무리 그 이유가 명확할지라도 기분좋은 일은 아니거든요. 하지만 공평하게 모두가 연초에 일반회원으로 내려가고 다시 활동하는 분들은 정회원 자격 획득하면 불만을 가질 이유가 없겠지요. 이러한 생각으로 올해 3~4월 쯤, 기존 정회원을 일괄적으로 일반회원으로 내렸습니다. ( 공지: http://cafe.naver.com/nalchis/416 ) 그리고 그 후, 실제 활동을 보이는 회원이 있을 때마다 정회원으로 등급을 올렸습니다. 여기서의 실제 활동이란 번개를 만들든지 누군가가 만든 번개에 참여하든지 등의 활동이었습니다. 날치스는 지금껏 한결같이 <실제로 활동을 이어가는 사람들 위주의 모임>이었다는 사실을 감안한다면 특별히 문제될 방침은 아닐겁니다. 모임에서 회원을 구분하는 가장 의미있는 기준은 <가입만 되어있는 사람이냐 실제 활동을 하는 사람이냐>이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이런 방침에 대해 어째서 공지를 하지 않았냐는 의문을 가지실 수도 있을 것 같은데요. 일부러 말씀을 안드렸습니다. 말하지 않아도 활동할 사람은 계속 활동할 것이란 생각에서 였습니다. 만약 이러한 방침을 말씀드리면 개인적인 사유로 활동하기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무언가 해야겠다는 생각을 갖게 하여 회원분들에게 오히려 괜한 스트레스를 주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있었습니다. 즉, 운영진의 등급관리 취지를 오해하여 '등급 유지를 위해 신경써라' 라고 이해될 수도 있다고 판단했습니다. 회원들이 등급 유지를 위한 자발적이지 않은 의도적 활동을 하게 될 가능성도 있다는 뜻입니다. 동호회에 따라 활동 유도나 장려를 위해 그런 식의 채찍(?) 같은걸 사용하기도 하는데, 날치스는 그럴 생각이 없음을 다시 한 번 밝힙니다.

말이 길어졌네요. 정리하자면, 날치스는 수영이 좋고 수영실력 향상에 뜻이 있는 분들의 자발적인 참여에 의한 활동을 지향합니다. 운영진이 고민한 등급운영방침(일괄 등급 강등 후 선별적 정회원 승급)은 날치스가 지향하는 회원여러분(정회원:자발적 활동자)에 대한 약간의 대우는 될 수 있지만 그 외 회원들에 대한 차별을 목적으로 하지 않는다는 점을 알아주셨으면 합니다. 일단, (등급 운영 방침에는 어긋나지만) 기존에 정회원이었는데 현재 정회원이 아니신 분들에 대해, 전원 정회원으로 등급 올려드렸습니다. 8명 정도 되네요.

ps. 사실 예전 처럼 운영진의 적극성으로 인한 활동이 최근에 없었다는 점에 대해서는 안타깝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 부분에 대해서 날치스 운영진이 바라는 점은 정모, 훈련등이 운영진에 의한게 아닐지라도 개별 회원 누구나에 의해 번개등의 활동이 활발히 이루어지는 것이 었습니다.